정치



박원순 시장 실종 딸이 신고…경찰, 성북구 일대 수색

오늘의 사건사고 1 220 0 0
박원순 시장 실종 딸이 신고…
경찰, 성북구 일대 수색 

20bf68b1791c6ea54ed522a4400c8d0f_1594296132_8688.jpg

박원순 서울시장이 실종됐다는 
신고가 9일 경찰에 들어와 
경찰이 소재를 파악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박 시장 딸은


이날 오후 5시17분께 '4∼5시간 전에 
아버지가 유언 같은 말을 남기고 집을 나갔는데 
전화기가 꺼져 있다'고 112에 신고했다.

경찰은 경력 2개 중대와 형사, 드론, 
경찰견 등을 투입해 박 시장의
소재를 추적 중이다.


박 시장의 휴대전화 신호는 성북구 
길상사 인근에서 마지막으로 
확인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 일대를 집중 수색하고 있으나 

20bf68b1791c6ea54ed522a4400c8d0f_1594296166_0268.jpg

오후 7시 현재까지 박 시장의 소재는 
확인되지 않은 상태다.

일각에서는 박 시장이 숨진 채 
발견됐다는 설도 돌았으나 경찰은 
현재까지 사실이 아니라고 확인했다.

서울시는 박 시장이 이날 몸이 좋지 않아 
출근하지 않았으며 시가 현재 상황을 
확인중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시는 박 시장이 "부득이한 사정"으로 
이날 일정을 모두 취소했다고 
오전 10시 40분께 공지한 바 있다.

박 시장은 원래 이날 오후 4시 40분에 
시장실에서 김사열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과 만나 
서울-지역 간 상생을 화두로 
지역균형발전을 논의할 예정이었다.

박 시장 휴대전화의 전원은 꺼져 있는 상태다

20bf68b1791c6ea54ed522a4400c8d0f_1594296180_5493.gif

 

1 Comments
오늘의 사건사고 07.11 21:08  
박원순시장..안타깝네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포토 제목


Category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