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자한당 정미경 문재인, 감옥에 있는 걸 보고 싶다하면 막말인가

오늘의 사건사고 0 79 0 0

자한당 정미경

문재인, 감옥에 있는 걸 보고 싶다하면 막말인가 



6802a66cc299ceb9228b0e866ba2e457_1560150933_9089.jpg
 

응 막말이야 


------------------------


정미경 자유한국당 최고위원은 

“한국당 지도부가 문재인 대통령의 탄핵을 

요구하는 당원들에게 ‘문재인 대통령이 

탄핵당하는 것을 보고 싶지 않다. 그가 감옥에 

있는 걸 보고 싶다’고 말한다면 막말인가”라고 말했다.


정 최고위원은 10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최근 미국 민주당 소속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탄핵보다는 퇴임 후 교도소에 있는 것을 

보고 싶다고 한 것을 언급하며 이같이 밝혔다.


정 최고위원은 "펠로시 의장의 발언에 대해 

트럼프는 '펠로시는 재앙이다', '초조한 낸시' 등 

막말을 퍼붓고 있다는 식으로 보도되고 있다"며 

"우리나라 언론에서 어떻게 썼는지 확인해보니 

언론은 펠로시는 막말이 아닌 듯 썼고, 

트럼프 반응은 막말이라고 확실하게 

표현해주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취재진들을 향해 "정말 몰라서 묻는 것인데, 

펠로시의 발언을 막말이냐 아니냐 어떻게 보는지 

궁금해 묻는 것"이라며 "이게 주말 내내 제 

머릿속의 궁금증이었다. 


제 고민을 한 번 고민해줄 것을 부탁한다"고 언급했다.


앞서 펠로시 하원의장은 5일(한국시간) 하원 

민주당 지도부와 회동한 자리에서 제럴드 

내들러 하원 법사위원장, 애덤 시프 정보위원장 등이 

민주당은 트럼프 대통령을 탄핵할 준비가 돼 있어야 

한다고 주장하자 “그가 탄핵당하는 걸 보고 싶지 않다. 

그가 감옥에 있는 것을 보고 싶다”고 밝혔다고 

정치 전문 매체인 폴리티코가 같은 날 보도했다.


6802a66cc299ceb9228b0e866ba2e457_1560150972_6863.jpg
 


0 Comments
포토 제목

Category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