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추석 연휴 시작 전날, 교통사고 가장 많다.. 안전운전하세요

오늘의 사건사고 0 17 0 0

추석 연휴 시작 전날,

교통사고 가장 많다


안전운전하세요 


c0df6c57fceaecfba03c671aab771ce5_1568098216_9039.jpg


최근 3년간 추석 연휴 기간 중 

연휴 시작 전날에 교통사고가 

가장 자주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경찰청이 분석한 2016∼2018년 

추석 연휴 교통사고 현황에 따르면 

연휴 시작 전날 평균 교통사고는 

807.3건으로, 하루 평균 17.3명이 

숨지고 1천583.3명이 다쳤다.


연휴 기간 중 일평균 교통사고 

건수는 추석 전날 438건, 추석 당일 392건, 

추석 다음 날 419.7건으로 집계됐다.


연휴 시작 전날 귀성을 서두르는 

차량이 쏟아져 나오면서 사고가 급증한 

것으로 경찰은 분석했다.


추석 연휴 기간 전체 일평균 

교통사고는 477.6건, 사상자는 

844.5명을 기록했다.


이는 최근 3년간 주말 일평균 

교통사고 건수(551.9건)와 사상자 수

(902.2명)보다 적은 수준이다.


연휴 기간 일평균 고속도로 사고는 

12.2건, 사상자는 37.9명으로 집계됐다.


평소 주말보다 사고 건수(12.9건)는 

적지만 사상자 수(35.7명)는 많았다.


고속도로 사고는 날짜별로 추석 당일이 

16.3건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연휴 전날 

15.7건, 추석 전날 13.3건, 추석 다음 날 

10.7건 순이었다.


연휴 기간 음주운전 사고는 일평균 57.6건, 

졸음운전 사고는 일평균 4.7건으로 집계됐다.


경찰청은 이번 연휴 기간 암행순찰차 21대와 

경찰 헬기 12대, 드론 9대 등을 활용해 

고속도로 과속·난폭 운전, 갓길운행·

버스전용차로 위반 등을 집중적으로 

단속할 방침이다.




0 Comments
포토 제목

Category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